TV 매일미사

2021년 4월 5일 부활 팔일 축제 월요일

재생 시간 : 31:40|2021-04-05|VIEW : 2,223

태철미 엘제아리오 신부 (서울대교구)✠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28,8-15그때에 8 여자들은 두려워하면서도 크게 기뻐하며 서둘러 무덤을 떠나,제자들에게 소식을 전하러 달려갔다.9 그런데 갑자기 예수님께서 마주 오시면서그 여자들에게 “평안하냐?” 하고 말씀하셨다.그들은 다가가 엎드려 그분의 발을 붙잡고 절하였다.10 그때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태철미 엘제아리오 신부 (서울대교구)

<내 형제들에게 갈릴래아로 가라고 전하여라. 그들은 거기에서 나를 보게 될 것이다.>

✠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28,8-15

그때에 8 여자들은 두려워하면서도 크게 기뻐하며 서둘러 무덤을 떠나,
제자들에게 소식을 전하러 달려갔다.
9 그런데 갑자기 예수님께서 마주 오시면서
그 여자들에게 “평안하냐?” 하고 말씀하셨다.
그들은 다가가 엎드려 그분의 발을 붙잡고 절하였다.
10 그때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두려워하지 마라. 가서 내 형제들에게 갈릴래아로 가라고 전하여라.
그들은 거기에서 나를 보게 될 것이다.”
11 여자들이 돌아가는 동안에 경비병 몇 사람이 도성 안으로 가서,
일어난 일을 모두 수석 사제들에게 알렸다.
12 수석 사제들은 원로들과 함께 모여 의논한 끝에
군사들에게 많은 돈을 주면서 13 말하였다.
“‘예수의 제자들이 밤중에 와서 우리가 잠든 사이에 시체를 훔쳐 갔다.’ 하여라.
14 이 소식이 총독의 귀에 들어가더라도,
우리가 그를 설득하여 너희가 걱정할 필요가 없게 해 주겠다.”
15 경비병들은 돈을 받고 시킨 대로 하였다.
그리하여 이 말이 오늘날까지도 유다인들 사이에 퍼져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