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지상의 마지막 길 눈물로 인사… ‘영원한 행복을 누리소서’

지상의 마지막 길 눈물로 인사… ‘영원한 행복을 누리소서’

사진으로 보는 정진석 추기경 장례

Home > 기획특집 > 일반기사
2021.05.09 발행 [1612호]

 

▲ 염수정 추기경이 1일 용인공원묘원 성직자묘역에서 하관 예식을 주례하고 있다. 특별취재단
▲ 염수정 추기경과 주교단이 3일 서울대교구 주교좌 명동대성당에서 정진석 추기경 추모 미사를 집전하고 있다. 미사 후에는 정진석 추기경 생전에 녹음한 육성이 흘러나와 추모 미사에 참여한 이들을 눈물짓게 했다.
▲ 정진석 추기경 운구 차량이 1일 주교좌 명동대성당을 나와 용인공원묘원 성직자묘역을 향해 떠나고 있다.
▲ 하관식에 참석한 신자들이 하관 예절을 지켜보며 고인을 추모하고 있다.
▲ 서울대교구 총대리 손희송 주교가 3일 서울대교구 용인공원묘원 성직자묘역에서 정진석 추기경 추모 미사를 봉헌하고 있다.
▲ 서울대교구 용인공원묘원 성직자묘역 정진석 추기경 무덤 앞에 고인을 추모하는 꽃이 놓여 있다.

ⓒ 가톨릭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
첨부파일
발행일자조회
오늘의 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