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매일미사

2020년 7월 7일 연중 제14주간 화요일

재생 시간 : 33:29|2020-07-07|VIEW : 1,701

노우식 스테파노 신부(서울대교구)✠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9,32-38그때에 32 사람들이 마귀 들려 말못하는 사람 하나를 예수님께 데려왔다.33 마귀가 쫓겨나자 말못하는 이가 말을 하였다.그러자 군중은 놀라워하며,“이런 일은 이스라엘에서 한 번도 본 적이 없다.” 하고 말하였다.34 그러나 바리사이들은,“저 사람은 마귀 우두머리의 힘을 ...
노우식 스테파노 신부(서울대교구)

<수확할 것은 많은데 일꾼은 적다.>

✠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9,32-38
그때에 32 사람들이 마귀 들려 말못하는 사람 하나를 예수님께 데려왔다.
33 마귀가 쫓겨나자 말못하는 이가 말을 하였다.
그러자 군중은 놀라워하며,
“이런 일은 이스라엘에서 한 번도 본 적이 없다.” 하고 말하였다.
34 그러나 바리사이들은,
“저 사람은 마귀 우두머리의 힘을 빌려 마귀들을 쫓아낸다.” 하였다.
35 예수님께서는 모든 고을과 마을을 두루 다니시면서,
회당에서 가르치시고 하늘 나라의 복음을 선포하시며,
병자와 허약한 이들을 모두 고쳐 주셨다.
36 그분은 군중을 보시고 가엾은 마음이 드셨다.
그들이 목자 없는 양들처럼 시달리며 기가 꺾여 있었기 때문이다.
37 그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
“수확할 것은 많은데 일꾼은 적다.
38 그러니 수확할 밭의 주인님께 일꾼들을 보내 주십사고 청하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