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매일미사

2020년 6월 2일 연중 제9주간 화요일

재생 시간 : 33:08|2020-06-02|VIEW : 1,770

이관배 스테파노 신부(미리내 천주성삼 성직 수도회)✠ 마르코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2,13-17그때에 수석 사제들과 율법 학자들과 원로들은13 예수님께 말로 올무를 씌우려고,바리사이들과 헤로데 당원 몇 사람을 보냈다.14 그들이 와서 예수님께 말하였다.“스승님, 저희는 스승님께서 진실하시고아무도 꺼리지 않으시는 분이라는 것을 압니다.과연 스승님...
이관배 스테파노 신부(미리내 천주성삼 성직 수도회)

<황제의 것은 황제에게 돌려주고, 하느님의 것은 하느님께 돌려 드려라.>

✠ 마르코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2,13-17
그때에 수석 사제들과 율법 학자들과 원로들은
13 예수님께 말로 올무를 씌우려고,
바리사이들과 헤로데 당원 몇 사람을 보냈다.
14 그들이 와서 예수님께 말하였다.
“스승님, 저희는 스승님께서 진실하시고
아무도 꺼리지 않으시는 분이라는 것을 압니다.
과연 스승님은 사람을 그 신분에 따라 판단하지 않으시고,
하느님의 길을 참되게 가르치십니다.
그런데 황제에게 세금을 내는 것이 합당합니까, 합당하지 않습니까?
바쳐야 합니까, 바치지 말아야 합니까?”
15 예수님께서는 그들의 위선을 아시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너희는 어찌하여 나를 시험하느냐?
데나리온 한 닢을 가져다 보여 다오.”
16 그들이 그것을 가져오자 예수님께서,
“이 초상과 글자가 누구의 것이냐?” 하고 물으셨다.
그들이 “황제의 것입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17 이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황제의 것은 황제에게 돌려주고, 하느님의 것은 하느님께 돌려 드려라.”
그들은 예수님께 매우 감탄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