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매일미사

2019년 12월 30일 월요일 성탄 팔일 축제 제6일

재생 시간 : 28:12|2019-12-30|VIEW : 1,001

윤형원 요한 마리아비안네 신부(서울대교구 월계동 본당 보좌)✠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2,36-40그때에 36 한나라는 예언자가 있었는데,프누엘의 딸로서 아세르 지파 출신이었다.나이가 매우 많은 이 여자는 혼인하여 남편과 일곱 해를 살고서는,37 여든네 살이 되도록 과부로 지냈다.그리고 성전을 떠나는 일 없이 단식하고 기도하며 밤낮으로 하느님...
윤형원 요한 마리아비안네 신부(서울대교구 월계동 본당 보좌)

<예루살렘의 속량을 기다리는 모든 이에게 그 아기에 대하여 이야기하였다.>

✠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2,36-40
그때에 36 한나라는 예언자가 있었는데,
프누엘의 딸로서 아세르 지파 출신이었다.
나이가 매우 많은 이 여자는 혼인하여 남편과 일곱 해를 살고서는,
37 여든네 살이 되도록 과부로 지냈다.
그리고 성전을 떠나는 일 없이 단식하고 기도하며 밤낮으로 하느님을 섬겼다.
38 그런데 이 한나도 같은 때에 나아와 하느님께 감사드리며,
예루살렘의 속량을 기다리는 모든 이에게 그 아기에 대하여 이야기하였다.
39 주님의 법에 따라 모든 일을 마치고 나서,
예수님의 부모는 갈릴래아에 있는 고향 나자렛으로 돌아갔다.
40 아기는 자라면서 튼튼해지고 지혜가 충만해졌으며, 하느님의 총애를 받았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강론 후 잠시 묵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