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영화 그리고 이야기

제63회 - 책 <이상한 정상가족>, 영화 <러빙 빈센트>

재생 시간 : 46:50|2018-02-13|VIEW : 1,128

유난히 가족주의가 강한 우리나라... 하지만, 국가가 당연히 맡아야 할 소외계층에 대한 돌봄을 가족이 온전히 떠안음으로써 어느새 '짐스러운 공동체'가 돼버린 대한민국의 가족... 왜곡된 가족 공동체 안에서 부모는 자녀들을 소유물로 여기고 체벌이라는 이름의 폭력이 자행됩니다. 뿐만 아니라... 갈수록 가족의 폐쇄성이 깊어지면서 미혼모와 그 아기들을 가정...

유난히 가족주의가 강한 우리나라...
하지만, 국가가 당연히 맡아야 할 소외계층에 대한 돌봄을 가족이 온전히 떠안음으로써 어느새 '짐스러운 공동체'가 돼버린 대한민국의 가족...
왜곡된 가족 공동체 안에서 부모는 자녀들을 소유물로 여기고 체벌이라는 이름의 폭력이 자행됩니다.
뿐만 아니라... 갈수록 가족의 폐쇄성이 깊어지면서 미혼모와 그 아기들을 가정 밖으로 내치고 있습니다.
지금도 하루에 한 명 이상 아기들을 외국에 수출하는 대한민국!
우리네 '이상한 정상가족'의 민낯을 들여다봅니다!

최초로 선보이는 '유화 애니메이션'
'빈센트 반 고흐'의 인상파 화풍 그대로 6만 여장의 유화 그림을 그려 애니메이션으로 재구성한 화제의 영화!
'빈센트 반 고흐'의 죽음을 되짚어 가는 줄거리를 따라가다 보면 어느새 천재화가의 삶 전체와 만나게 됩니다.
아름다운 영화 '빈센트'... 놓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