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매일미사

2020년 10월 16일 연중 제28주간 금요일

재생 시간 : 29:06|2020-10-16|VIEW : 1,606

이상구 토마스모어 신부 (의정부교구)✠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2,1-7그때에 1 수많은 군중이 모여들어 서로 밟힐 지경이 되었다.예수님께서는 먼저 제자들에게 말씀하기 시작하셨다.“바리사이들의 누룩 곧 위선을 조심하여라.2 숨겨진 것은 드러나기 마련이고 감추어진 것은 알려지기 마련이다.3 그러므로 너희가 어두운 데에서 한 말을사람들이 모두 ...
이상구 토마스모어 신부 (의정부교구)

<하느님께서는 너희의 머리카락까지 다 세어 두셨다.>

✠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2,1-7
그때에 1 수많은 군중이 모여들어 서로 밟힐 지경이 되었다.
예수님께서는 먼저 제자들에게 말씀하기 시작하셨다.
“바리사이들의 누룩 곧 위선을 조심하여라.
2 숨겨진 것은 드러나기 마련이고 감추어진 것은 알려지기 마련이다.
3 그러므로 너희가 어두운 데에서 한 말을
사람들이 모두 밝은 데에서 들을 것이다.
너희가 골방에서 귀에 대고 속삭인 말은 지붕 위에서 선포될 것이다.
4 나의 벗인 너희에게 말한다.
육신은 죽여도 그 이상 아무것도 못하는 자들을 두려워하지 마라.
5 누구를 두려워해야 할지 너희에게 알려 주겠다.
육신을 죽인 다음 지옥에 던지는 권한을 가지신 분을 두려워하여라.
그렇다,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바로 그분을 두려워하여라.
6 참새 다섯 마리가 두 닢에 팔리지 않느냐?
그러나 그 가운데 한 마리도 하느님께서 잊지 않으신다.
7 더구나 하느님께서는 너희의 머리카락까지 다 세어 두셨다.
두려워하지 마라. 너희는 수많은 참새보다 더 귀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