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서소문성지 역사박물관 ‘덩굴내 학당’ 운영

서소문성지 역사박물관 ‘덩굴내 학당’ 운영

3월부터 매주 수요일 서울자유시민대학과 성인 인문학 강좌 개설

Home > 교구종합 > 일반기사
2021.02.28 발행 [1602호]


서울 서소문성지 역사박물관ㆍ서소문 밖 네거리 순교성지(관장ㆍ담당 원종현 신부)는 3월부터 2021년도 교육프로그램을 개설ㆍ운영한다.

서소문성지 역사박물관은 1년간 20회에 걸쳐 성인 인문학 강좌 ‘수요 덩굴내 학당’을 연다. 주제는 박물관 상설전시관 주 내용인 ‘조선 후기 사상계의 전환기적 특성’이다. 상반기에는 조선의 건국이념인 유학을, 하반기에는 후기 조선사회의 새로운 사상과 학문(서학ㆍ실학ㆍ불교ㆍ감결사상ㆍ동학ㆍ일제강점기 신 종교 등)을 다룬다.

강의는 3월 3일부터 매주 수요일 저녁 7~9시 서소문성지 역사박물관 명례방에서 진행된다. 서울자유시민대학과의 협업으로 운영되며, ‘서울특별시 평생학습포털’ 누리집(https://sll.seoul.go.kr)에서 신청할 수 있다. 누리집 첫 화면에서 ‘서울자유시민대학’을 클릭한 다음, ‘학습장 과정 검색’란에서 ‘서소문’을 택하면 된다. 모집정원은 40명(선착순 접수). 수강료는 무료다. 문의 전화: 02-739-2749(서울자유시민대학). 강의는 ‘서소문성지역사박물관’ 유튜브 채널에도 게재될 예정이다. 


서소문 밖 네거리 순교성지는 1년간 ‘금요 영성특강’을 진행한다. 상반기에는 ‘관계성의 회복(3월)’ㆍ‘오늘날 신앙인으로서의 순명(5월)’ㆍ‘김대건 안드레아 신부 생애(6월)’를, 하반기에는 ‘순교자성월(9월)’ㆍ‘성서(10월)’ㆍ‘교황 프란치스코 문헌(12월)’을 다룬다.

특강은 3월 5일부터 매주 금요일 오후 3시 40분~4시 40분 서소문성지 역사박물관 명례방에서 진행된다. 성지를 방문하거나 전화(02-3147-2402)로 신청할 수 있다. 회차 당 수강료는 1만 원이다.

이학주 기자 goldenmouth@cpbc.co.kr





ⓒ 가톨릭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
첨부파일
발행일자조회
오늘의 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