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교황, 춘천교구장에 김주영 신부 임명

교황, 춘천교구장에 김주영 신부 임명

Home > 온라인뉴스 > 온라인뉴스
[1590호]



 프란치스코 교황께서 춘천교구장 김운회 루카 주교(만 76세)의 교회법에 따른 사임 청원을 받아들이고, 춘천교구 김주영 시몬 신부(만 50세, 1997년 사제 수품)를 춘천교구장으로 임명하셨다고 주한 교황대사관이 발표했다. 이 내용은 2020년 11월 21일(토) 한국 시각 오후 8시(로마 시각 낮 12시) 교황청 기관지 「로세르바토레 로마노」에 발표되었다.

교회법 제401조 1항에 따르면 교구장 주교는 만 75세가 되면 교황에게 사의를표명하도록 권고된다.

주영 시몬 주교임명자(bishop-elect)는 1970년 3월 3일 태어나 1997년 12월 15일 사제품을 받았다. 1998년 수원가톨릭대학교에서 신학 석사 학위를 받고, 1998년부터 2001년까지 춘천교구 주문진 본당, 임당동 본당, 죽림동 주교좌 본당의 보좌신부를 거쳐 2001년부터 2006년까지 교황청립 그레고리오 대학교에서 공부하였다. 2006년부터 2007년까지 춘천교구 교육국장, 2008년부터 2010년까지 춘천교구 소양로 본당 주임, 2010년부터 2014년까지 춘천교구 성소국장, 2014년부터 2017년까지 춘천교구 스무숲 본당 주임을 맡았다. 2006년부터 현재까지 춘천교구 교회사연구소 소장을 맡아 왔으며, 2015년부터 주교회의 민족화해주교특별위원회 총무를, 2020년 2월부터 춘천교구 사목국장도 맡아 왔다.

지난 10년간 춘천교구장으로 봉직한 김운회 주교는 1944년 서울에서 출생, 1973년 사제품을 받은 뒤 2002년에 서울대교구 보좌주교로 임명되었으며, 2010년 1월 28일 춘천교구장 겸 함흥교구장 서리에 임명되었다. 2002년부터 2012년까지 10년간 주교회의 민족화해위원회 위원장을 맡았으며, 2010년부터 현재까지 주교회의 민족화해주교특별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었으며, 2012년부터 2018년까지 주교회의 사회복지위원회 위원장을 맡았고, 2012년부터 현재까지 재단법인 한국 카리타스 인터내셔널 이사장을 맡고 있었다. 주교회의 사이트 내 김운회 주교 페이지 = https://cbck.or.kr/Bishop/10000061


춘천교구는 1939년 4월 25일 경성대목구(현 서울대교구)에서 춘천지목구로 분리되고 1955년 9월 20일 춘천대목구로 설정되었다. 1962년 3월 10일 정식 교구로 승격됨과 동시에 서울, 대전, 인천 등과 함께 서울 관구를 형성하였으며 1965년 3월 22일 원주교구를 분리시켰다. 강원도 춘천시, 강릉시, 속초시, 동해시 일부와 화천군, 양구군, 홍천군, 인제군, 고성군, 철원군, 양양군, 평창군의 일부, 그리고 휴전선 이북의 강원도 지구 일원 및 경기도 가평군과 포천시를 관할하며, 2019년 12월 31일 현재 <한국 천주교회 통계>에 따르면 본당 62개, 신자 91,281명, 주교 2명(2020년 8월 9일 선종한 장익 주교 포함), 교구 사제 117명이다. 


※ 김주영(金周瑩) 주교임명자 약력 

1970년 3월 3일 출생

1997년 12월 15일 사제 수품

1998년 수원가톨릭대학교 신학 석사

1998년 – 2001년 춘천교구 주문진 본당 보좌, 임당동 본당 보좌, 죽림동 주교좌 본당 보좌

2001년 – 2006년 로마 유학(교황청립 그레고리오 대학교)

2006년 – 2007년 춘천교구 교육국장

2008년 – 2010년 춘천교구 소양로 본당 주임

2010년 – 2014년 춘천교구 성소국장

2014년 – 2017년 춘천교구 스무숲 본당 주임

2006년 – 현재 춘천교구 교회사연구소 소장

2015년 – 현재 주교회의 민족화해주교특별위원회 총무

2020년 2월 – 현재 춘천교구 사목국장

2020년 11월 21일 춘천교구장에 임명 

ⓒ 가톨릭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
첨부파일
발행일자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