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견진성사로 학생들에게 신앙 뿌리 깊이 내리길

견진성사로 학생들에게 신앙 뿌리 깊이 내리길

서울 동성중고 66명 견진성사

Home > 공동체본당 > 일반기사
2019.06.30 발행 [1521호]
▲ 견진성사에서 손희송 주교가 견진자들에게 축성된 성유를 이마에 발라주고 있다.



서울 동성중고등학교 학생들과 교사가 19일 서울 혜화동성당에서 학교법인 가톨릭학원 상임이사 손희송 주교 주례로 견진성사를 받았다. 이날 견진성사를 받은 이들은 중학생 23명, 고등학생 42명, 교사 1명 등 모두 66명이다. 이들은 견진성사를 통해 더욱 성숙한 신앙인으로 살아갈 것을 다짐했다.

손 주교는 미사 강론에서 “성령은 세례 때도 오시지만 견진성사 때 다시 한 번 우리에게 오셔서 우리 신앙의 뿌리가 깊이 내릴 수 있도록 도와주신다”고 말했다. 이어 “견진성사 때 새롭게 오시는 성령의 은총으로 여러분 모두 하느님을 마음과 생각, 행동의 중심으로 모시고 살아가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손 주교는 그러면서 “신앙은 모범을 통해서 전수된다”며 “하느님이 가장 중요하다는 것을 부모님들과 대부모님들이 삶으로 보여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날 견진성사를 받은 동성고등학교 교사 장유진(마리아, 서울 돈암동본당)씨는 “학생들과 같이 견진성사를 받게 돼 뜻깊다”며 “늘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고 하느님의 은총 속에서 살아갈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도재진 기자 djj1213@cpbc.co.kr



ⓒ 가톨릭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
첨부파일
발행일자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