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구종합
‘여성과 생명’ 학술 세미나, 17일
서울 방배4동성당에서
2018. 11. 11발행 [1489호]
홈 > 교구종합 > 일반기사
    기사를 카톡으로 보내기 기사를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주교회의 생명윤리위원회(위원장 이용훈 주교)는 17일 오후 1시 30분부터 서울대교구 방배4동성당에서 ‘여성과 생명’을 주제로 정기 학술 세미나를 개최한다.

김세서리아(세실리아, 이화여대) 교수가 ‘낙태 담론에 대하여’를 주제로, 박은미(가톨릭대) 교수가 ‘교회 내 미투 운동의 과제’를 주제로 발표한다.

이용훈 주교는 “낙태죄 폐지에 관한 청와대 청원부터 미투에 참여하는 여성들의 목소리는 한국 사회 전체에 많은 성찰과 모두가 함께 풀어야 할 과제를 안겨 줬다”면서 “가톨릭교회도 이 문제에 대해 반성하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초대했다.

이지혜 기자 bonaism@cpbc.co.kr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기사를 카톡으로 보내기
 관련기사보기
첨부파일
이전뉴스 다음뉴스 추천 목록
 
발행일자
지난코너
TV온에어 FM온에어 TV편성표 라디오편성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