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뉴스
북 김정은 위원장, 교황 평양에 초청
청와대 밝혀, 문 대통령 17~18일 교황청 방문해 전달 예정
2018. 10. 14발행 [1485호]
홈 > 온라인뉴스 > 온라인뉴스
    기사를 카톡으로 보내기 기사를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프란치스코 교황의 평양 방문을 초청했다고 청와대가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은 지난달 평양 남북정상회담 기간에 "교황님이 평양을 방문하면 열렬히 환영하겠다"면서 적극적인 환대 의사를 밝혔다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김 대변인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은 김 위원장에게 “프란치스코 교황이 한반도 평화 번영에 관심이 많다”며 “교황을 한 번 만나보는 게 어떻겠냐”고 제안했고, 이에 김 위원장은 "교황이 평양을 방문하면 적극적으로 환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 특별수행원으로 참석한 김희중 대주교도 김 위원장에게 “남북이 화해와 평화의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는 것을 교황청에 전달하겠다”고 말하자 김 위원장은 “꼭 좀 전달해 달라”고 답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17일과 18일 교황청을 방문하는 자리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에게 김 위원장의 뜻을 전달할 예정이라고 김의겸 대변인은 전했습니다.

김유리 기자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기사를 카톡으로 보내기
 관련기사보기
첨부파일
이전뉴스 다음뉴스 추천 목록
 
발행일자
지난코너
TV온에어 FM온에어 TV편성표 라디오편성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