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교회
[프란치스코의 말말말
2017. 12. 10발행 [1443호]
홈 > 세계교회 > 프란치스코 교황의 말말말
    기사를 카톡으로 보내기 기사를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착한 목자는 언제나 자신의 양 떼 안에 있습니다. 옆에서 걸으며 양들을 인도합니다. 제가 즐겨하는 말인데, 목자에게는 양 냄새가 나야 합니다. 그렇다고 하느님의 향기를 잊으면 안 됩니다! 이 시대에 우리는 그리스도의 빛을 모든 변방에 전하기 위해 ‘밖으로 나가는 교회’가 되라는 소명을 받았습니다.”

(11월 29일 미얀마 방문 중 주교들에게)

“한 젊은이가 대학 친구와 무신론자 친구의 마음을 변화시키려면, 개종시키려면 어떻게 말해야 합니까 하고 묻더군요. 그래서 제가 이렇게 대답했어요. 말은 가장 나중에 해라. 자네가 먼저 복음대로 살아라. 그 모습을 보고 친구가 ‘너는 왜 그렇게 하니?’ 하고 물으면 그때 가서 왜 그렇게 행동하는지 말하라고.”

(2일 로마행 기내에서)

정리=김원철 기자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기사를 카톡으로 보내기
 관련기사보기
첨부파일
이전뉴스 다음뉴스 추천 목록
 
발행일자
지난코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