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사목
“겨울 따뜻하게 지내세요” 저소득층에 쌀과 이불 전달
가톨릭대 부천성모병원, 가톨릭대 의정부성모병원
2017. 11. 19발행 [1440호]
홈 > 사회사목 > 일반기사
    기사를 카톡으로 보내기 기사를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가톨릭대 부천성모병원(병원장 권순석)은 10일 저소득 취약 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쌀과 이불을 전달하는 ‘성가 사랑 나눔’ 행사를 개최했다. <사진> 1984년 가정 형편이 어려운 퇴원 환자의 집에 쌀과 밑반찬을 지원하는 것으로 출발한 ‘성가 사랑 나눔’ 행사는 병원 교직원이 직접 대상자를 발굴해 도우며 가톨릭 영성을 실천하는 나눔 활동이다. 병원은 직원을 대상으로 한 모금 활동과 병원 자선 단체인 성가자선회의 지원 등을 통해 모금한 3600여만 원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300여 가구에 쌀 20kg과 겨울 이불 1채를 각각 전달했다.

한편 가톨릭대 의정부성모병원도 같은 날 겨울 이불 500채를 관내 15개 동 주민센터가 추천한 가정에 전달하는 따뜻한 겨울나기 행사를 열었다. 박태철(이냐시오) 병원장은 “우리 이웃이 병원에서 전달한 이불을 덮고 올겨울을 더 따뜻하고 행복하게 보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병원은 의정부시와 체결한 MOU를 통해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민에게 쌀을 전달하는 나눔 행사를 진행해 왔다. 남정률 기자

njyul@cpbc.co.kr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기사를 카톡으로 보내기
 관련기사보기
첨부파일
이전뉴스 다음뉴스 추천 목록
 
발행일자
지난코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