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출판
이사야서 중후반부 꼼꼼히 주해
2017. 08. 13발행 [1427호]
홈 > 문화출판 > 일반기사
    기사를 카톡으로 보내기 기사를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 이사야서 40-66장.



이사야서 40-66장

안소근 수녀 지음 / 2만 원 / 바오로딸



총 66장에 이르는 이사야서는 예언서들 가운데 첫 번째에 해당하는 구약성경이다. 분량도 방대하고, 신학적으로도 다른 성경에 많은 영향을 끼친 중요한 예언서다.

교황청립 성서대학에서 시편을 전공하고, 현재 대전가톨릭대 교수로 있는 안소근(성 도미니코 선교수녀회) 수녀가 이사야서 제2, 3부에 해당하는 40―66장의 각 장을 꼼꼼히 주해했다. 이사야서 40―66장은 주님께서 유일한 하느님이심이 명확히 드러나며, 동시에 창조 신앙이 나타난다.

제2부에서는 하느님에 대한 충실함을 실현하는 대상인 ‘주님의 종’, ‘종들’이란 표현이 중심을 이루는 것이 특징이다. 제3부에서는 이스라엘인이든 이방인이든 하느님을 공경하는 이는 누구든 구원을 받을 수 있음을 강조한다.

이정훈 기자 sjunder@cpbc.co.kr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기사를 카톡으로 보내기
 관련기사보기
첨부파일
이전뉴스 다음뉴스 추천 목록
 
발행일자
지난코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