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사도직 현장에서

[사도직현장에서] 마지막 길동무 우도공소 선교사 1년 5개월 동안 형제님 두 분이 선종하셔서 하느님께 돌아가시는 그 길에 정성껏 모든 장례 예식에 참여하였다. 그중 한 가지 사례를 들어 보겠다. 2018년 8월 23일 오전 10시 50분 자매님으로부터 P할아버지(83세)가 위독하...
기사 더 보기
발행일자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