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생활 속 생태 영성, 하느님의 눈짓

[생활 속 생태 영성, 하느님의 눈짓] 5. 정주(定住)하는 삶 아파트 엘리베이터 안에서 자주 보는 분과 목례를 나누었습니다. 그런데 낯이 익은 이웃이란 것은 알고 있지만 사실 몇 호에 사는 분인지는 모릅니다. 이곳으로 이사 온 지 10년이 되어가지만, 따로 이야기를 나누어 본 적이 없습니다. 어쩌면 아는 척을...
기사 더 보기
발행일자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