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한마음한몸운동 30주년

[그리스도 안에서 한마음한몸](16·끝) 한마음한몸운동, 과제와 전망 성체성사 의미 되새기며 새로운 사도직 향해 날갯짓 한마음한몸운동 30돌의 한 해가 저문다. 지난 1년간 한마음한몸운동본부(본부장 최형규 신부)는 기념 미사와 심포지엄, 음악회 등을 통해 설립의 근본정신, 곧 성체성사의 의미를 거듭 새겼다. “우리는 여럿일지라도 한 몸입니다”(1코린 10,17)라는 주제 성구를 통해 삶 안에서 하느님 사랑을 어떻게 체험하고 나눌지를 찾고 고민했다. 이를...
기사 더 보기
발행일자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