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우리농 우리밥상

[우리농 우리밥상-28] 하늘ㆍ땅ㆍ물ㆍ벗 소시지, 김밥용 햄 건강하고 부드러운 맛…무방부제ㆍ무발색제ㆍ무보존제  허기가 질 때 가게에서 갓 구운 소시지에 매콤한 겨자를 발라 먹는 맛은 일미다.  훈연하는 정도에 따라, 고기를 반죽하는 노하우나 비율에 따라 맛은 제각각이지만, '수제 소시지'의 맛은 일반 소시지와 비교할 수조차 없다. 먹다 보면 자신도 모르게 계속 손이 가 '중독성'이 있지 않나 싶을 정도로 맛이 부드럽다. 교회 내 일부 수도원에서 유럽 출신 수도자들...
기사 더 보기
발행일자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