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새음반

힘들고 지친 일상, 하느님 사랑 전하는 위로의 노래 앨범 ‘잊고 살았죠’ 발매 / 서울 청소년국 이원석 신부와 선택 봉사자 김한솔씨 함께 불러 힘듦을 달래는 것은 어쩌면 별일이 아닐지도 모른다. 순간에 어울리는 노래 한 곡이 때로는 백 마디의 위로보다 나을 때도 있다. 코로나19가 바꿔버린 일상. 지친 사람들. 요즘이 그렇다.  노래가 필요한 순간 서울대교구 청소년국 청년부 이원석 신부와 청년부 프로그램 서울 선택 봉사자 김한솔(데레사)씨가 노래 선물을 들고 왔다. 노래 ...
기사 더 보기
발행일자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