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응급실 24시간 진료…"응급환자만 응급실로"

설 연휴 응급실 24시간 진료…"응급환자만 응급실로"

Home > NEWS > 사회
입력 : 2022-01-27 12:00

이번 설 연휴에는 응급실 운영기관 501곳에서 평소와 동일하게 24시간 진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아울러 설 당일에는 보건소를 비롯한 일부 공공보건의료기관이 진료를 계속합니다.

보건복지부는 오늘 “국민의 의료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연휴 기간 문을 여는 병·의원과 약국, 선별진료소, 임시선별검사소 정보를 제공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129 보건복지콜센터, 119 구급상황관리센터, 120 시도 콜센터에 전화하면, 연휴 기간 문을 여는 병·의원이나 약국, 선별진료소 정보를 안내받을 수 있습니다.

아울러 응급의료포털이나 보건복지부 누리집, 응급의료정보제공 앱 등을 통해서도 확인이 가능합니다.

복지부 박향 공공보건정책관은 “응급환자는 응급실에서 신속한 진료를 받을 수 있지만, 오미크론 변이와 관련해 방문객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경증 환자는 지역응급기관이나 일반 병·의원을 이용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cpbc 김형준 기자 | 입력 : 2022-01-27 12:00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