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추석 연휴 방역 수칙 준수 당부

교육부, 추석 연휴 방역 수칙 준수 당부

시.도 교육청에 학교.학원 특별 방역 협조 요청
Home > NEWS > 사회
입력 : 2021-09-15 12:00

교육부가 시.도 교육청에 학교와 학원 등에 대한 추석 연휴 기간 특별 방역 협조를 요청했습니다.

교육부는 오늘 정부세종청사에서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주재로 전국 17개 시.도 교육청의 부교육감들과 ‘제14차 학교일상회복지원단 회의’를 개최하고 이같이 당부했다고 밝혔습니다.

학교일상회복지원단 회의는 코로나19 상황에서 학생들이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교육부와 시.도교육청이 함께 방역.학사 운영 등을 점검하고 안전한 학교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정기적으로 개최되고 있습니다.

회의에서 교육부는 각 시.도교육청에 상황이 장기화되고 방역의 피로가 누적되는 상황에서도 방역에 소홀함이 없도록 학교 현장에 대한 방역과 대응을 철저히 해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특히 이번 추석 연휴를 계기로 친지방문, 벌초, 차례.성묘 등을 통해 학생과 교직원의 감염이 확산되지 않도록 유의사항 등 특별 교육과 홍보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또 현재 진행 중인 학원 종사자 백신접종이 원활하게 추진되도록 지원하고 추석연휴 이후 감염 여부 조기 발견을 위해 종사자 대상 선제적 유전자 증폭 검사도 적극 권고했습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이번 추석 연휴 이후 학교 감염 위험이 최소화되도록 우리 국민 모두가 생활 방역수칙을 준수해주고 가급적 이동을 자제해주길 부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9월 초순 이후 전국 97%의 학교가 교문을 연 만큼 국민도 학부모의 마음으로 도와줘야만 학교 안전을 지킬 수 있다”고 각별히 당부했습니다.
cpbc 김영규 기자(hyena402@cpbc.co.kr) | 입력 : 2021-09-15 12:00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