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김정은, 황해북도 수해 현장 시찰

Home > NEWS > 국제
입력 : 2020-09-15 09:48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태풍으로 수해를 입은 황해북도 금천군을 방문해 복구 현황을 시찰했습니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오늘 "김 위원장이 황해북도 금천군 강북리를 찾아 피해복구에 동원된 인민군 부대를 만났다"고 보도했습니다.

신문은 "김 위원장이 시찰을 마친후 복구 현황에 만족감을 표시했다"고 전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여러 지역에서 전개된 재해복구 전선마다 군인들이 발휘하고 있는 투쟁 소식을 매일 접하고 있다"며 "헌신과 고생 앞에 머리가 숙여졌다"고 말했습니다.
cpbc 장현민 기자(memo@cpbc.co.kr) | 입력 : 2020-09-15 09:48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