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서울시장, 염수정 추기경 예방…"방역 협조 감사"

박원순 서울시장, 염수정 추기경 예방…"방역 협조 감사"

Home > NEWS > 가톨릭
입력 : 2020-05-07 01:00 수정 : 2020-05-07 11:02



[앵커] 박원순 서울시장이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을 예방했습니다.

박 시장은 천주교가 미사를 중단하며 방역에 협조해준 것에 대해 감사 인사를 전했습니다.

[VCR]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된 첫날이었던 어제, 박원순 서울시장이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을 찾아왔습니다.

박 시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조기 종식을 위해 헌신과 솔선으로 함께해준 한국 천주교회에 깊이 감사하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천주교가 선제적으로 미사를 중단해 코로나19 방역과 국격 향상에 큰 기여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염 추기경은 "사순 시기가 시작되고 주님 부활 대축일을 앞두고 있어 어려운 점도 있었다"면서 "우리 사회가 무엇이 중요한지 체험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의사와 간호사, 방역당국 등에 감사한 마음"이라고 전했습니다.

박 시장은 "한국 천주교가 코로나19 이후 우리 사회가 공동체성을 회복하는 데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믿는다"며 "방역체계가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된 이후에도 7대 감염예방 수칙을 지속적으로 준수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cpbc 김영규 기자(hyena402@cpbc.co.kr) | 입력 : 2020-05-07 01:00 수정 : 2020-05-07 11:02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