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전남-광주 일대, 에너지 융복합 거점 육성

새만금.전남-광주 일대, 에너지 융복합 거점 육성

Home > NEWS > 사회
최종업데이트 : 2019-11-06 11:00

전북 새만금과 광주, 전남 일대가 에너지 신산업의 융복합 거점으로 육성될 전망입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장관은 오늘 서울 더 플라자호텔에서 제18차 에너지위원회를 개최하고 새만금과 광주, 전남 2곳에 대해 에너지융복합단지 지정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는 석유와 가스, 석탄, 전기와 신재생에너지 등 에너지산업과 연관산업의 집적과 융복합을 촉진하기 위해 조성된 지역을 의미합니다.

에너지단지는 대학과 연구소, 지원기관을 비롯해 에너지 공기업과 공급시설, 실증시험시설 등으로 구성될 예정입니다.

새만금 일대에는 23.9 제곱킬로미터 면적에 수상태양광과 해상풍력 발전시설이 2021년까지 완공됩니다.

광주전남 에너지단지에는 약 19제곱킬로미터 규모의 스마트그리드와 풍력발전 시설 등이 건설됩니다.

성윤모 장관은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는 지역 주력산업의 축적된 역량과 기술 융합을 통해 새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력에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cpbc 이힘 기자(lensman@cpbc.co.kr) | 최종업데이트 : 2019-11-06 11:00

■ 인터뷰를 인용보도할 때는 프로그램명 'cpbc 가톨릭평화방송 <열린세상 오늘! 윤재선입니다>'를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cpbc 가톨릭평화방송'에 있습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