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북한 발사체 관련 NSC긴급회의 ‘강한 우려 표명’

靑,북한 발사체 관련 NSC긴급회의 ‘강한 우려 표명’

Home > NEWS > 정치
최종업데이트 : 2019-09-10 10:03

청와대는 북한이 오늘(10일) 오전 미상의 발사체 두 발을 동쪽으로 발사한 것과 관련해 NSC 즉 국가안전보장회의 상임위원회 긴급회의를 개최했습니다.

NSC 긴급회의는 오늘 오전 8시 10분부터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지도통신망을 통해 원격회의 형태로 이뤄졌다고 고민정 대변인이 밝혔습니다.

NSC는 회의를 통해 북한이 지난 5월 이후 단거리 발사체 발사를 계속하고 있는 데 대해 강한 우려를 표하고, 이에 따른 한반도의 전반적인 군사안보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북한의 발사체 발사는 지난 5월 이후 10번째이자 지난달 24일 이후 17일 만입니다.

앞서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오늘 오전 평안남도 내륙에서 동쪽으로 미상 발사체를 2회 발사했다"며 "우리 군은 추가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발표했습니다.

cpbc 서종빈 기자(binseo@cpbc.co.kr) | 최종업데이트 : 2019-09-10 10:03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