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수정 추기경, "낙태죄 폐지 반대, 생명은 경제논리로 판단할 수 없는 고귀한 가치"

Home > NEWS > 가톨릭

염수정 추기경, "낙태죄 폐지 반대, 생명은 경제논리로 판단할 수 없는 고귀한 가치"


염수정 추기경은 헌법재판소의 낙태죄 위헌 여부 판결을 앞두고 "생명은 경제논리로 판단할 없는 고귀한 가치"라며 낙태죄 폐지 반대 입장을 거듭 밝혔습니다.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은 오전 국회를 방문해 가톨릭 신자 의원들과 함께 봉헌한 신춘미사 강론을 통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또 "사형제는 생명권에 대한 침해"라며 "교회의 사형제 폐지운동에 함께 해달라"고 의원들에게 요청했습니다.

염 추기경은 "좋은 정치는 평화에 봉사해야한다"는 프란치스코 교황의 `세계 평화의 날` 담화를 언급하고 국민의 행복을 위한 정치를 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오늘 미사에는 가톨릭신도의원회 신임회장 자유한국당 유재중 이냐시오 의원, 부회장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라우렌시오 의원 등 신자 의원 20명이 참석했습니다.

또 서울대교구 사무처장 홍근표 신부를 비롯한 교구 사제와 국회 신자 직원 모임 `다산회` 회원들도 자리를 함께 했습니다.

조찬 자리에서 유재중 신도의원회 신임회장은 "회장직을 기꺼이 받아들여 봉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한국당 나경원 아셀라 원내대표와 민주당 박영선 에스더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도 추기경에게 인사를 하러 자리를 찾았습니다.

염 추기경은 행사 후 문희상 바오로 국회의장을 방문해 환담을 나눴습니다.
cpbc 이학주 기자(goldenmouth@cpbc.co.kr) | 최종업데이트 : 2019-03-14 11:41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