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복, 심정현, 박승용 해경 경장, 해양수산부 장관 표창 받아

이용복, 심정현, 박승용 해경 경장, 해양수산부 장관 표창 받아

Home > NEWS > 사회
최종업데이트 : 2019-02-11 11:00
▲ 해양수산부 장관 표창을 받은 심정현, 이용복, 박승용 경장

지난달 욕지도 인근 해상에서 발생한 낚시어선과 유조선 충돌사고 현장 등에서 소중한 생명을 구조한 해경 3명이 장관 표창을 받았습니다.

해양수산부 김영춘 장관은 오늘(11일) 해양수산부 청사에서 어선 사고 인명구조 등 바다 안전과 국민 생명 보호에 기여한 심정현, 이용복, 박승용 경장에게 표창장을 수여했습니다.

심정현, 이용복 경장은 지난 1월 11일 욕지도 인근 해상에서 발생한 낚시어선 무적호와 유조선 충돌사고 현장에서 수중 수색을 통해 에어포켓 내 2명 등 4명을 구조한 공로입니다.

박승용 경장은 휴가 중이던 지난 1월 21일 인천공항에서 탑승수속 중이던 시민이 갑자기 쓰러지자 119 신고를 요청하고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시민의 생명을 살렸습니다.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은 표창 수여식에서 "공직자에게는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것이 가장 우선된 임무임을 생각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습니다.

cpbc 이힘 기자(lensman@cpbc.co.kr) | 최종업데이트 : 2019-02-11 11:00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