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총리, 욕지도 사고 신속 구조..김부겸.김영춘 장관 총력 대응(종합)

이낙연 총리, 욕지도 사고 신속 구조..김부겸.김영춘 장관 총력 대응(종합)

Home > NEWS > 사회
최종업데이트 : 2019-01-11 10:02

이낙연 국무총리는 경남 통영 욕지도 남방에서 발생한 낚시 어선 전복 사고와 관련해 생존자 구조와 실종자 수색에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이 총리는 "해양수산부 장관, 해양경찰청장, 국방부 장관은 어선, 상선, 관공선 등 사고 주변 해역을 운항 중인 모든 선박을 동원해 생존자 구조와 실종자 수색을 하라"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해양수산부 김영춘 장관은 "인명구조에 총력을 다하라"고 지시했고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도 오늘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를 방문해 "모든 가용자원을 활용해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말했습니다.

또 해양수산부는 오늘 오전 중앙사고수습본부를 설치해 인명구조와 부상자 이송, 실종자 가족에 대한 연락 등의 대응에 나섰습니다.



cpbc 이상도 기자(raelly1@cpbc.co.kr) | 최종업데이트 : 2019-01-11 10:02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