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모든 것 부덕의 소치…당분간 성찰의 시간"

Home > NEWS > 정치

안철수 "모든 것 부덕의 소치…당분간 성찰의 시간"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6·13 지방선거 패배를 두고 “모든 것이 제 부덕의 소치”라고 밝혔습니다.

안철수 후보는 서울시장 선거사무소에서 해단식을 열고 “모든 게 후보가 부족했던 탓”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아울러 안철수 후보는 “선거에 패배한 사람이 무슨 다른 이유가 있겠냐”며 “당분간 성찰의 시간을 가질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cpbc 장현민 기자(memo@cpbc.co.kr) | 최종업데이트 : 2018-06-14 13:53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