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정치

지역발전위, 15일 `균특법` 개정안 공청회


대통령직속 지역발전위원회는 오는 15일 국회에서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공청회를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국가균형발전특별법은 참여정부 당시인 지난 2004년 국가균형발전정책의 체계적 추진을 위해 제정된 후 2009년과 2014년 각 정부의 지역 정책을 뒷받침하기 위해 개정됐습니다.

이번 공청회에서는 먼저 지역정책의 방향을 ‘지역발전’에서 ‘국가균형발전’으로 명확히 하고 지역발전위원회의 명칭을 ‘국가균형발전위원회’로 복원하는 등 위상과 권한을 강화하는 방안이 논의됩니다.

또 혁신도시를 중심으로 한 신지역성장거점, 즉 국가혁신클러스터 구축 방안도 논의합니다.

아울러 국가균형발전 정책의 국제적 교류협력 촉진과 지방대학육성과 인재양성, 지역금융활성화 등 제.개정 사항 전반에 대한 토론도 이뤄집니다.

송재호 지역발전위원장은 “이번 개정안은 문재인정부 국정목표인 ‘고르게 발전하는 지역’을 위한 제도적 기반으로 상생과 균형발전의 가치가 강조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 달 하순부터 권역별 설명회와 토론회를 통해 지역의 의견을 두루 청취하고 국회와 협조해 법안이 최대한 빠른 시일 내 통과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cpbc 김영규 기자 | 최종업데이트 : 2017-09-14 08:20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