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재부 "예산안에 일자리 반영하라"…첫 추가지침 통보

Home > NEWS > 경제/산업

기재부 "예산안에 일자리 반영하라"…첫 추가지침 통보


기획재정부가 내년도 예산 편성에서 일자리 창출과 미세먼지 절감 등 문재인 정부의 정책과제를 재정적으로 뒷받침하기 위한 추가지침을 마련했습니다.

기획재정부는 오늘 내년도 예산안 편성과 기금운용계획안 작성 추가지침을 각 부처에 통보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재부가 새 정부 출범에 맞춰 예산 편성 추가지침을 내려보낸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기재부는 이에 따라 각 부처가 일자리 창출효과가 큰 사업을 최우선적으로 예산에 반영하고, 예산 요구시 일자리 수 등 고용효과를 명시하도록 했습니다.

또 각 부처가 모든 재정사업을 원점에서 재검토해 재량지출의 10%를 구조조정하도록 요구하고, 의무지출도 사회보장정보시스템 활용 확대와 복지전달체계 개선 등으로 절감방안을 마련하도록 했습니다.

한편 기재부는 추가지침 통보에 따라 각 부처가 예산 요구서를 제출해야 하는 기한을 당초 26일에서 31일로 연장했습니다.

기재부는 관계부처 협의 등을 거쳐 내년도 예산안을 편성하고 오는 9월 1일까지 국회에 제출할 예정입니다.

cpbc 김혜영 기자 | 최종업데이트 : 2017-05-19 11:41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