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이재용 구속으로 정경유착 사슬 반드시 끓어야"

Home > NEWS > 정치

추미애 "이재용 구속으로 정경유착 사슬 반드시 끓어야"

▲ <사진=민주당 홈페이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구속과 관련해 “특검의 중단없는 수사로 이번만큼은 우리 사회의 진전을 가로막는 정경유착의 사슬을 반드시 끊어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추미애 대표는 오늘 당 최고위원-탄핵소추위원 연석회의에서 “법원이 뇌물공여 등 특검이 제시한 대부분 혐의를 구속 사유로 인정한 것은 국정농단의 실체를 밝히는 상당한 의미있는 결정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추 대표는 “특검 수사연장으로 다른 대기업과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수사에 박차를 가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박 대통령도 특검 압수수색과 대면조사에 즉각 임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그러면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은 특검 연장 요청을 조속히 승인해야 한다”며 “특검 연장 승인은 황 권한대행의 재량사항이 아닌 법적 의무”라고 강조했습니다.

cpbc 도재진 기자 | 최종업데이트 : 2017-02-17 10:54

■ 인터뷰 및 기사를 인용보도할 때는 출처 'cpbc 가톨릭평화방송'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가톨릭평화방송 · 평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