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서울대교구 사제단, 대구·경북 소외계층 위해 기부[앵커] 코로나19 사태로 대구와 경북 지역 피해가 막심합니다. 정부는 결국 대구와 경북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는데요. 서울대교구 사제단이 대구와 경북 지역 소외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3700만원을 기부했습니다. 김영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뉴스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