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교회의

주교회의 정평위원장 배기현 주교 "한일관계 새로운 질서 찾자"[앵커] 한일관계 경색 국면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주교회의 정의평화위원장 배기현 주교는 "한일관계의 새로운 질서를 다시 찾아야 한다"면서, ‘참회와 정화’를 전제 조건으로 제시했습니다. 특히 "성실하게 과거를 마주하고 당사자 입장에...
뉴스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