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교황 “성주간 전례,방송과 SNS 생중계 동참” 권고프란치스코 교황이 코로나19의 전 세계적인 대유행으로 일상의 제약이 따르는 성주간을 맞아 “방송이나 SNS를 통해 생중계되는 전례에 동참해 달라”고 권고했습니다. 교황은 지난 5일 주님 수난 성지 주일 미사후 삼종 기도를 통해 “방송 매체의 기술적인 도움을 받아 ...
뉴스 더 보기